[보도자료] 개식용 인식 조사 기자회견 및 중복 캠페인

  • 카라
  • |
  • 2018-07-26 10:06
  • |
  • 602

보도자료

동물권행동 카라, 동물자유연대

수 신

각 언론사 기자

발 신

동물권행동 카라(김현지) / 동물자유연대 (채일택)

발송일자

2018.7.26()

사진없음

사진있음

매수 : 2

보도시점

수신 즉시

동물보호단체들 중복 캠페인 개식용 강요하지 마세요

 

- 동물자유연대 설문조사 결과, 개고기 섭취 계기 주변 권유’ 74.4%

- 카라·동물자유연대 권유도 폭력”, ‘해피, 안 먹는 데이공동 캠페인

- 개식용 산업 붕괴 대비한 정부의 대응과 출구전략도 주문

개식용 인식 조사 기자회견 및 중복 캠페인

일시 : 2018727() 오전 11
장소 : 광화문 광장 이순신동상 앞


동물권행동 카라(대표 임순례)와 동물자유연대(대표 조희경)가 중복을 맞아 다른 이에게 개식용을 권유하지 않도록 하는 해피, 안 먹는 데이캠페인과 개식용 인식조사 결과 발표기자회견을 진행한다.

 

이들에 따르면 동물자유연대가 지난달 한국갤럽에 의뢰해 진행한 개식용 인식 설문조사 결과, 개고기 섭취 경험자는 52.5%로 이중 74.4%주변 권유에 의한 것으로 조사됐다. 또한 전체 응답자(1,006) 중 절반 이상인 59.6% 개고기 섭취에 대해 부정적으로 느끼고 있으며, ‘긍정적으로 느낀다는 응답은 단 15.7%에 불과했다. 부정적으로 느끼는 이들 중 74.8%는 개고기 섭취 의사가 없다고 답했다. 결국 전체 응답자 중 최소 39.1% 이상이 개식용 권유를 받은 경험이 있고, 상당수는 개식용에 대해 부정적으로 느끼고 있어 권유 자체가 폭력이 될 수 있다는 분석이다.

 

두 단체가 캠페인을 통해 주장하는 내용 역시 개고기 섭취’, ‘개식용을 타인에게 권하지 말자는 것으로 기존의 개식용 반대운동의 개식용 금지라는 메시지와는 차이가 있다. 여기에는 개식용 반대에 반대하는 목소리에 대한 현실적 고민이 담겨있다. 개식용 찬반 논쟁에 있어 개식용을 찬성하는 이들 중 상당수는 개식용 자체에는 부정적으로 인식하고 실제 개고기 섭취도 하지 않지만 개식용 금지가 개인의 취향을 억압한다는 느끼고 있는 것으로 파악된다. 개식용의 문제점을 알려 개식용 인구를 줄여가는 한편 이들은 운동의 방법을 바꿔 개식용에 대한 부정적 인식반대로 이어지도록 한다는 계획이다. 이를 위해 두 단체는 개식용의 문제점을 담은 입간판과 피켓 등을 전시해 시민들에게 알리는 동시에 개고기를 권유하지도 말고, 권유받아도 거절하자는 메시지를 담은 홍보물을 배포할 예정이다. 광화문에서 인사동까지 거리행진도 진행한다.

 

캠페인에 앞서 개식용 인식 조사 결과 발표 기자회견도 진행된다. 인식 조사는 개식용 경험 향후 개고기 섭취 의향 개식용에 대한 인식 개식용 산업에 대한 전망 등에 대한 것으로 설문참여자 중 68.2%는 개식용 산업이 쇠퇴할 것이라고 전망했다. 이를 근거로 동물보호단체들은 개식용 산업 붕괴에 대비한 정부의 대응과 출구전략도 함께 촉구할 계획이다.

 

 

동물권행동 카라 · 동물자유연대



** 관련 기사

<올치올치> 동물보호단체, 중복 캠페인 “개식용 강요하지 마세요”

<한겨레> “개고기, 권유하지도 말고 권유받아도 거절합시다”

<뉴시스> 개 식용 반대 캠페인 펼치는 동물보호단체

<뉴시스> 개 식용 반대 캠페인 펼치는 동물보호단체

<뉴시스> 복날은 간다! 아무것도 안하고

<뉴시스> 개식용 인식 조사 결과 발표 기자회견 및 중복 캠페인

<뉴시스> 개 식용 반대 캠페인 펼치는 동물보호단체

<뉴시스> 개식용 인식 조사 결과 발표 기자회견 및 중복 캠페인

<뉴시스> 개식용 인식 조사 결과 발표 기자회견

<뉴시스> 개식용 인식 조사 결과 발표 기자회견

<뉴스1> 개식용 종식 촉구 기자회견하는 시민단체 회원들

<뉴스1> 개식용 종식 촉구하는 시민단체 회원들

<뉴스1> 개식용 인식 조사 기자회견하는 시민단체 회원들

<뉴스1> '개고기, 타인에게 권하지 말아야 한다'

<뉴스1> '개식용 문화, 사라져야 한다'

<뉴스1> '개고기 없이 복날은 간다'

<뉴스1> '개식용은 종식되어야 합니다'

<뉴스1> '개식용 종식을 촉구한다!'

<연합뉴스> 개고기 섭취 경험자 74%, 주변 권유로 먹어…"권하지 마세요"

<톱스타뉴스> ‘중복’ 동물권행동단체들, 개고기 설문조사 결과 발표...74%는 주변 권유로 먹어

<파이낸셜뉴스> 동물단체, 중복 맞아 개도살 금지 피력

<이데일리> 보신탕 경험 10명 중 7명…"주변 권유 못이겨서 먹어"

<노트펫> '개식용 긍정' 일곱명 중 한명에 불과

<뉴시스> 개 식용 경험자 75%가 '주변 권유'로 먹어…"권유도 폭력"

<업다운뉴스> 개고기 섭취 경험자 27%, 주변 권유로 어쩔 수 없이 먹었다...사회적 분위기 조성이 급선무

<한국농어촌방송> 개고기 섭취자 4명 중 3명 ‘주변 권유’로 섭취 시작

<데일리벳> 개식용 경험자 75%가 주변 권유로‥`권유하지 마세요`


댓글 남기기 - 로그인 필요

1000자 이내로 입력해 주세요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