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2회 카라 동물영화제] 상영작 소개: 동물, 이슈와 쟁점

  • 카라
  • |
  • 2019-09-04 11:57
  • |
  • 371

| 제2회 카라 동물영화제의 상영작 소개



섹션 #1 동물, 이슈와 쟁점

제2회 카라 동물영화제는 오늘날 동물을 둘러싼 이슈와 쟁점을 되짚어보는 영화들을 선정했습니다. 올해는 애니멀호더, 들개, 육식주의에 초점을 두었습니다. 지금 이 시간에도 인간에 의해 버려지고 갇히며 고통받다가 사라지는 동물들의 감춰진 현실을 영화로 낱낱이 드러내며 변화의 가능성을 확인합니다.


최후의 동물들

The Last Animals
케이트 브룩스 | 미국, 영국 | 2017 | 다큐멘터리 | 92분 | 12세 이상 관람가 | KOREAN PREMIERE


| 영화 소개
세계적인 사진작가 케이트 브룩스가 지구상에 또 하나의 대량학살임에도 잘 드러나지 않았던 야생동물 밀렵을 파헤친다. 코끼리의 상아, 코뿔소의 뿔이 인간의 사치와 미신으로 착취되면서 동물들은 멸종 위기를 맞았다. 동물권 활동가와 과학자들은 최후의 동물들을 지키기 위해 아프리카의 최전선에서부터 아시아 시장의 배후, 유럽의 동물원에 이르기까지 전 세계적인 밀수조직과 필사적으로 싸운다. 케이트가 영화 촬영을 시작했을 때 북부흰코뿔소는 7마리였지만, 이제 암컷 단 두 마리만 남았다. 인간은 또 하나의 종이 멸종하는 것의 원인이자 증인이 되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