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재인 대통령 개식용 금지 검토지시에 따른 관계 부처 이행촉구 다원 생중계 기자회견 후기

  • 카라
  • |
  • 2021-10-19 15:11
  • |
  • 845





어제(18일) 카라는 지난 27일, 문재인 대통령의 개식용 금지 검토지시에도 침묵으로 일관하고있는 관계부처의 미온적 방관을 지적하고 국무조정실 차원에서 여러 관계 부처들을 모아 최단 기간 내 개식용 완전 종식 대책을 수립.이행할 것을 촉구하기 위한 기자회견을 실시하였습니다.

카라 최초로 시도된 실시간 동시 현장 중계 기자회견이었습니다.




▶ 국무조정실은 2005년도에 식용개 위생관리를 위한 정책연구를 실시하면서반려동물인 개를 ‘식용개’, ‘반려개’로 나누려고 했던 전력이 있음에도 불구하고 개식용 문제에 있어 국무조정실이 나선 것은 ‘식용개’ 위생관리 정책이 유일합니다 .2005년 국무조정실의 오판 이후로 16년이 지난 지금까지도 개식용 문제가 해결이 안되고 있는 참담한 현실에 대한 책임이 있음을 지적하며 이제라도 대통령의 전향적 지시에 따라 여러 관계부처를 모아 갈등을 조정하고 최선의 선택을 하도록 리드할 것을 강력히 촉구하였습니다.






▶ 서울 국회앞에서는 축산물 위생관리법에서 ‘개’가 제외된 1978년 이래 43년이 지나도록 개 식용이 암묵적으로 허용되어왔으며 현행법을 위반한 경우가 부지기수지만 관계부처의 단속이나 처벌은 실종 된지 오래임을 비판하며 지난 12월 발의된 ‘개 식용 금지에 대한 동물보호법 개정안’의 조속한 입법, 개를 가축에서 제외하는 내용의 축산법 정비, 음식쓰레기를 동물에 급여하는 것을 금지하는 폐기물관리법과 사료관리법 개정을 촉구하였습니다.







▶ 농림축산식품부 앞에서는 전국의 개농장, 개경매장, 개도살장 전수조사 실시하여 위법 행위를 처벌할것과 불법 도살·유통·판매되는 개의 지육 단속. 처벌을 촉구하였습니다.
▶ 식품의약품 안전처 앞에서는 당장이라도 움직여 전국의 보신탕집을 단속. 처벌 함으로써 전국의 개농장, 개도살장의 수요처를 끊어버릴 수 있는 열쇠를 쥐고 있는 부처임에도 가장 나몰라라 관전 태도를 보이는 식약처의 행태를 맹렬히 비판하며 이제라도 즉시 발 벗고 나설 것을 촉구하였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