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내 최대 최악의 개도살장, 성남 태평동 도살장 드디어 영구 폐쇄되다

  • 카라
  • |
  • 2018-11-22 14:54
  • |
  • 1622


|  11월 22일 태평동 개 도살장의 풍경. 개를 살해한 지 얼마 안 된 흔적이 있습니다.



동물권행동 카라는 지금 이곳 태평동 도살장, 수 만마리 개들의 고통의 신음이 켜켜이 쌓인 이곳에서 성남시의 행정대집행에 함께 하고 있습니다. 개들의 한이 서린 도살장을 부수고 공포에 떨며 도살 순서를 대기하던 계류장이 무너져 내리는 역사적 순간. 오랜 시간 치밀하게 준비하고 경건한 마음으로 임하고 있지만 가슴속에서는 뜨거운 눈물이 솟구쳐 오릅니다.


성남시로부터 긴급격리 조치를 위임 받아 개들을 구조하려 했지만 현장에는 단 한 마리의 개도 남아있지 않았습니다. 마지막 개들의 유무를 살피며 철거가 시작되기 직전 참담한 심정으로 도살장 내부를 돌아봤습니다. 그리고 국내 최대 도살장에 대한 계류장과 도살장 철거가 시작되었습니다.


더는 이곳에서 더 이상 개들의 비명은 들리지 않을 것입니다. 이 역사적인 순간의 결기를 다지며 태평동 도살장이 사라진 것처럼 전국의 모든 개 도살장을 철폐할 것과 이곳에서 사라져 간 개들의 명복을 빕니다. 


우리나라 전역에서 개들의 신음과 고통의 비명이 사라지는 그날까지, 개식용 완전 종식의 그날까지 여러분들과 함께이고 싶습니다.



▶2018년 11월 22일 오늘 성남 태평동 도살단지 철거 현장에서


수 십 년 간 연간 수만 마리의 개들의 고통에 찬 비명을 삼키며 불법 개도살 행위를 자행해 온 태평동 개 도살장이 드디어 영구 폐쇄됩니다. 동물권행동 카라, 동물자유연대, 휴메인 소사이어티 인터내셔널 등 3개 동물보호단체는 성남시로부터 태평동 개 도살장의 피학대견 구조 및 보호를 위한 긴급격리 조치를 위임받아 오늘 역사적인 행정대집행 현장에 합류합니다. 


동물권행동 카라, 동물자유연대, 그리고 휴메인 소사이어티 인터내셔널 활동가들은 200여 개의 대형 이동장을 조립해 개들의 구조를 준비했습니다. 철거 전 계류중인 개들은 활동가들에 의해 전원 구조되어 안전한 곳으로 이동하게 되며 이후 구조에 참여한 3 단체에 의해 책임있는 보호를 받게 될 예정이었습니다. 하지만 개들은 남아있지 않았습니다. 긴급격리 조치를 발동할 개들조차 남아있지 않은 참담한 현장이었지만 어렵게 사라지게 된 고통의 자리에 서서 카라는 개식용 종식을 염원하는 여러분들과 함께 계속 앞으로 나아가려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