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동물보호협회 “이제는 韓정부가 곰 보호를 위해 나서야 할 때”

  • 카라
  • |
  • 2012-09-17 11:09
  • |
  • 2989
세계동물보호협회(WSPA)는 제주에서 열린 세계자연보전총회를 기념해 한국 정부가 곰사육 및 담즙관련 산업 철폐를 통해 세계동물보호에 앞장서기를 청원했다.

세계동물보호 기구인 세계동물보호협회의 대외협력부 크리스 지(Chris Gee) 부장은 “한국정부는 국민 모두가 지지하는 곰 보호활동에 적극적으로 참여해야 한다”며 촉구했다.

(중략)
,,
 
세계동물협회는 곰 보호를 위해 곰 사육 금지, 환경부 예산할당을 통한 곰 사육 및 담즙업계 철폐, 워싱턴협약(CITES) 조건을 준수, 불법 곰 관련 제품 거래 및 판매 금지와 형사처벌 시행 등을 요구했다.

크리스 지 세계동물협회 부장은 “한국정부는 세계자연보전총회를 통해 동물보호에 세계적으로 앞장서길 바란다”고 정부의 곰 보호활동 지지를 호소했다.
 
기사전문보기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