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후기] 동물보호 콘서트 Dog, The friend의 현장모습 전해드립니다!

  • 카라
  • |
  • 2016-07-28 15:17
  • |
  • 2079

KARA가 여러분과 함께 개식용을 반대할 수 있는 다양한 방법들이 있습니다.
 
2006년, 2009년, 2011년 개식용반대 버스 광고
2008년 개식용 근절을 위한 가장행렬
2013년 광화문견가 합창단
2015년 채개장 캠페인
등등

2016년 올해는 여러분께 문화예술 활동을 통해 개식용 이야기를 해보려 합니다.

 

약 3시간에 걸쳐 한 곳에 모여 개식용에 반대하는 우리 이웃의 이야기에 오롯이 귀 기울일 수 있었던 자리.
 2016년 동물보호콘서트 Dog, The friend의 후기를 전합니다. 



7월 23일, 홍대의 한 공연장! 
참여해주신 분들을 위한 다양한 이벤트와 선물을 준비해놓고 두근거리는 맘으로 관객들을 기다렸습니다. 




약 200명의 관객들이 바쁜 토요일 저녁시간을 내주셨습니다.
개식용 근절을 바라는 간절한 마음 때문인지 사뭇 진지한 표정이었습니다.
 
 


사회는 카라의 오랜 후원회원이신 방송인 안혜경님께서 맡아주셨습니다.
유기견 럭키의 엄마이기도 한 안혜경님은 개식용 금지를 지지하는 마음을 담아 이번 행사에 함께 해주셨습니다. 


 

개식용 근절을 염원하는 동물보호 콘서트 Dog, The friend의 첫번째 게스트는
환경을 생각하는 싱어송라이터, 최고은님입니다. 
 
깊은 울림이 있는 목소리로 두 곡의 노래와 함께 반려견과의 생활을 들려주셨습니다.

 


최고은 曰
"구니라는 5살된 개를 키우고 있다.
구니와 생활하면서 많은 변화가 있었다. 생명에 대한 고민이 깊어졌다.
모든 생명체들이 자신만의 생각과 감정이 있고 그것을 표현하는데, 내가 많이 무시하면서 살았구나 느꼈다.
구니를 만나고 아랫집 강아지까지 살피게 되었고 길고양이 밥도 챙겨주게 됐다.
구니로부터 배운 것을 실천하고 좋은 뜻에 함께 하기 위해 오늘 공연에 참가하게 되었다."
 

 
다음 무대는 사회의 약자를 위해 목소리를 내는 배우 문소리님이 꾸며주셨습니다. 
 
현재 장애를 가진 진돗개 달마와 그의 여동생 보리를 반려하고 계신다는데요, 개를 키우게 되면서 겪은 변화를 이야기해주셨습니다.